"모발, 젊을 때 냉동보관 하세요"..탈모인 위한 첫 '모발은행' 등장

입력 : 2019-10-23 00:00:00



게티이미지뱅크


젊었을 때 보관한 모발을 이용해 탈모 치료 효과를 높이는 세계 최초의 모발은행이 영국 맨체스터에서 문을 열었다.


22일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보도에 따르면 모발은행 ‘헤어클론’은 정자은행이나 제대혈은행처럼 일정 금액을 받고 특수한 냉동 기술을 이용해 남성의 모발 표본을 보관해주는 곳이다.


남성형 탈모는 유전자와 호르몬의 복합적인 작용으로 앞머리와 정수리 부근의 머리카락이 서서히 빠지는 것으로 영국에서는 약 650만 명의 남성이 이런 증상을 갖고 있다.


현재 남성형 탈모 환자가 선택 가능한 방법은 약물치료와 모발 이식 수술로 한정돼 있다.


약물 치료의 한 종류인 미녹시딜은 두피로 가는 혈류량을 높여 모낭에 영양을 공급하지만, 심장박동을 빠르게 하거나 두피에 가려움증을 일으키는 등 다양한 부작용을 유발한다.


피나스테리드는 남성 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이 탈모를 유발하는 다이하이드로테스토스테론으로 바뀌는 것을 억제한다. 최대 80%의 남성에게서 모발 성장을 촉진하지만 60명 중 1명이 발기부전을 경험한다.

세계
ISRAEL MIDEAST PALESTINIANS CO?NFLICT
FRANCE CONGO DIPLOMACY
'생태계 보고' 브라질 열대늪지 산불 피해 갈수록 확산
Emirates Brazil Soccer Training
건강
[바이오] 장내 박테리아 조절한다면..우울증 등 '마음의 병' 고친다
[건강] '세포의 산소 적응시스템'에 질병연구 답있다
[건강] AFP·PSA..건강검진 피검사 수치 제대로 알기
단국대병원 조경진 교수 대한안과학회 세광학술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