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장 간다며 피부과로 직행한 강남구 공무원들..수당 챙기고 파격 혜택 의혹도

입력 : 2019-10-23 00:00:00



게티이미지뱅크


서울 강남구청 공무원들이 근무 중 출장을 간다고 하면서 피부과로 직행해 시술을 받은 사실이 드러나 구청이 조사 중이라고 가 보도했다.


22일 강남구에 따르면 구청 ㄱ과장과 ㄴ팀장은 지난 4∼7월 관내 한 피부과에서 각 9, 10차례 시술을 받았다.


이들은 주로 오후 근무시간에 관내 출장을 신청해놓고는 병원을 찾은 것으로 나타났다. 병원에서 개인 용무를 보면서 출장 수당까지 챙겼다.


두 사람은 통상적이지 않은 저렴한 수준의 가격에 시술을 받은 의혹도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구청은 자체 감사담당관을 통해 이들을 조사하고 필요하면 수사기관 고발 등 조처를 할 방침이다.

세계
ISRAEL MIDEAST PALESTINIANS CO?NFLICT
FRANCE CONGO DIPLOMACY
'생태계 보고' 브라질 열대늪지 산불 피해 갈수록 확산
Emirates Brazil Soccer Training
건강
[바이오] 장내 박테리아 조절한다면..우울증 등 '마음의 병' 고친다
[건강] '세포의 산소 적응시스템'에 질병연구 답있다
[건강] AFP·PSA..건강검진 피검사 수치 제대로 알기
단국대병원 조경진 교수 대한안과학회 세광학술상 수상